요즘 정말 미인 분들 참 많은듯 합니다. 성형 수술의 결과인지는 모르겠지만 날씬하고, 예쁘신 분들 참 많은데요. 물론 다 그런 것은 아니겠지만, 미인이라고 해서 항상 마음씨도 곱고 말씨도 고운것은 아닌 듯 합니다.

오늘은 지나가가다 20대 초중반 정도로 보이는 여자 분 두분이서 제 앞에 옷가게를 구경하면서 천천히 가고 있었습니다.

전철역으로 이어지는 지하 상가다 보니 오가는 사람이 많아서 뒤 따라 가는 것도 답답했지만, 어쩔 수 없이 그냥 사람 밀려 가는 대로 갈 수 밖에 없었습니다.

앞에 가는 두 여자분 뒷 모습도 너무 예뻐 보였고, 헤어 스타일도 살짝 생머리 비슷한 웨이브 스타일이어서 참 멋있었습니다.

 둘이서 옷을 보는지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천천히 걷다보니 뒤 따라가는데, 좀 짜증이 날려고 하는 찰나였습니다.

그런데 그때, 제 귀를 의심할만큼 심한 욕설이 섞인 대화를 둘이서 나누는 것이 들렸습니다. 들으려고 들은 것 보다는, 갑자기 대화 목소리를 높이다 보니 들렸고, 사람이 많아서 복잡하다 보니 가까이 있어서 들리게 되었습니다.

A 여자분 대화
"야. 그 XXX, X나게 GR 하더라 !  @#@!$#@$@#$"

B 여자분 대화
" 야 저옷 X나게 좋지 않냐 ? !  #@$$$!"

저를 비롯한 주위에 있던 사람들
@.@ ~~~ 이건 아니잖아 #$!@#$@$

순간 멍해지더군요. 위의 대화 이외에도 몇 마디를 더 했는데, 잘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기억하고 싶지도 안구요..

그 말들을 듣는 순간, 정말 그 여자 분 두분 얼굴을 다시 보게 되더군요. 정말 생긴 외모와 다르게 두분의 대화 내용은 정말 황당하기 그지 없었습니다.

저도 가끔 술을 먹거나, 아주 가까운 친구들끼리 있을 때는 임X,  새X 야 , 정도는 할때도 있지만, 저렇게 여자분의 입에서 나왔다는 것을 믿을 수 없는 욕을 하지는 않습니다. 정말 이건 아니잖나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마도 남자분이 그렇게 욕을 했더라도 한번 더 쳐다보게 되었을 텐데, 하물며 여자분들이 저렇게 욕하는 것을 보고 정말 놀랍더군요. 이런 것을 여성차별이다 라고 저에게 말씀하시는 분들이 계실듯 한데요. 그래도 할 말은 없습니다.

물론 이런 분들이 많지는 않겠지만, 둘이서 있는 곳도 아니고, 그 사람 많은 지하상가 한 복판에서 그렇게 욕하는 여자분들 보고, 주위 분들 다 쳐다보더군요.

 예전에 마음씨가 예쁘면 얼굴도 예쁘다라고 했습니다. 예전에는 이 반대의 공식도 어느 정도 성립이 되었는지 모르겠지만, 이 반대의 공식은 요즘에는 성립이 안돼는 듯 합니다.

 대부분들 얼굴이 예쁘면 마음씨도 고울거라고 착각하시는 남자분들 많으실텐데요. 오늘 저는 확실히 그건 아니다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아마도 이렇게 이야기 하실  분도 계실듯 합니다. "미인이면 항상 착하고 마음씩 곱게 살라는 법 있냐 ? " 고...
글쎄요, 저는 미인이든 아니든간에 항상 마음씨는 곱게 써야한다고 대답하고 싶습니다. 특히 미인이실수록, 아름다운 모습을 더 아름답게 보이기 위해서는 더 그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제 주위에는 이렇게 심하게 욕하는 여자분을 보지 못했습니다. 아니면 제 앞에서는 그렇게 심하게 욕을 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은 것일 수도 있겠지요. 그래서 그런지 고등학생들 처럼 철 모르는 사람들도 아니고, 성인이 그런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봅니다.

정말 요즘 성형수술이다 뭐다 해서 얼굴은 많이 예쁘게 다듬을 수 있을지는 몰라도 성형수술로 마음씨를 다듬을 수는 없는 것 만은 확실한듯 합니다. 정말 성형 수술하고 나서 얼굴이 예뻐지면서 마음씨도 함께 더 예뻐지는 그런 방법은 없을까요 ?

Posted by 달룡이네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gofigo.tistory.com/ BlogIcon 축구왕피구 2008.01.03 1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예쁜게 착한거라.. ㅋㅋㅋ
    농담이구요 말씀대로 얼굴 가꾸는걸로
    마음씨까지 커버할 순 없는듯;;
    욕하는것도 습관인데 말이죠 ㅎㅎ

    참 달룡님 늦게 들렀네요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올한해 소원성취 하시길 바랍니다
    그래도 구독자 1000명 돌파는 제가 먼저.. ^^

  3. Favicon of http://mepay.co.kr BlogIcon mepay 2008.01.03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 그 여인네들이 못생겼다면..더큰 비난과 혹독한 질책이 있었을것 같습니다..."그럼 그렇지.."

  4. Favicon of http://photouni.tistory.com BlogIcon 너와나의이야기 2008.01.03 15: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하는 것를 보면 사람의 성격이 보인다고..
    어릴때부터 버려논 입은 고치기 힘든가봅니다~
    몇몇 한국영화에서 나오는 욕은 차마 듣고 있기 힘들더군요 ㅡ.ㅜ

  5. 오드리햅번 2008.01.03 16: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린이집에서 말보다 욕부터 배워 온다니..
    세상이 험악해집니다.

  6. Favicon of http://marinehank.tistory.com BlogIcon 빨간여우 2008.01.03 17: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면역이 되어그런지 그저 그러려니 하고있는 저자신도 우스워집니다...^^;;;

  7. Favicon of http://rayhue.tistory.com BlogIcon rayhue 2008.01.03 17: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세상은 공평한거 아닌가 생각됩니다.
    얼굴이 이쁜대신 인격은 바닥이고, 얼굴이 못생겨도 마음씨 고운 여자가 많지 않나 생각됩니다.^^

  8. Favicon of http://cateyebluestory.tistory.com BlogIcon noraneko 2008.01.03 19: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맘이 예뻐져야 얼굴도 예뻐진다는 옛말이 생각나네요^^ 인격은 바닥인데,
    얼굴만 예쁘면..한 시간 만에 싫증날 듯..^^

  9. Favicon of http://mireene.80port.net/tc BlogIcon 종횡무진 2008.01.03 1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변에서 익히 봐 왔던 풍경이라 놀랍지는 않지만
    한편으로는 안스러울때가 있어요.
    말을 저렇게 밖에 할 수있나 하구요.

  10. Favicon of http://vega.byus.net/picnicgom BlogIcon 소은 2008.01.03 2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도 많아서 이젠 포기입니다..-_-
    자기들이 때가 되면 알아서 정화하겠지요..
    안 한다면 머리속에 생각이 없는 사람이니 그냥 내버려둬야지 어쩌겠어요...

  11. Favicon of http://ggoi.tistory.com BlogIcon 꼬이 2008.01.03 2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네 여중생 둘이 하는 말 들어 보면 참나...욕을 빼면 말이 안된다라고나 할까요.ㅠ.ㅠ 에효...

  12. Favicon of http://nobr.tistory.com BlogIcon nob 2008.01.03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저런 모습을 너무 봐서 이제는 정겹기 까지 하네요.

    ㅡ,.ㅡㅋㅋ 오바해서 하는 얘기구요. 이쁘다기 보다 순진하게 생긴분들이 쌍욕 하시면 쇼크가 크죠..ㅋㅋ

  13. Favicon of http://j4blog.tistory.com BlogIcon moONFLOWer 2008.01.03 2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때는 저도 그랬지만 고등학교 졸업후는 딱 스톱하게 되던데..-_-a

    피부 한꺼풀만 이쁘면 뭐합니까..그 속은 시궁창인데..쩝

  14. Favicon of http://autocamping.tistory.com BlogIcon 세션 2008.01.03 2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찍히.. 입이 거친 여성분 보면 너무 살벌하더라고요.. 저는.. ㅋㅋ

  15. Favicon of http://www.jaea.net BlogIcon 재아 2008.01.03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녀와 미남의 기준이..

    이쁘고 늘씬하고 섹시하고 남들이 봤을때 입이 떡 벌어질만한

    여자가 미녀일까요~!.. 그 입에서 욕설이 튀어 나오는데..

    아쉽네요.. 성형미인일까요??

  16. Favicon of http://ganum.tistory.com BlogIcon 가눔 2008.01.03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쁘면 욕하는 것도 좋다는 분들도 있더군요.--;
    그런 논리가 통하는 세상이 두렵습니다.ㄷㄷㄷ

  17. Favicon of http://www.ideakeyword.com BlogIcon Mr.번뜩맨 2008.01.03 2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은 그사람의 인격을 나타낸다고 합니다...^^;아무리 그래도 그런욕을 듣는입장에서는 정말 정나미가 떨어지기 마련이죠..저도 그런경우를 겪어봐서 알지만 개인적으로 아무리 이뻐도 별로더라구요.

  18. Favicon of http://nisgeokr.tistory.com BlogIcon 별빛하나 2008.01.04 0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끔 느낍니다. 지극히 남성적인 시간인지는 모르겠지만... 빼어난 미모의 분들이 거친 욕설을 하면... 정말 확!! 깹니다. ^^;;

  19. Favicon of http://echo7995.tistory.com/ BlogIcon echo 2008.01.04 2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죠 아무리 이뻐도 확깨는 순간이 있더라는
    위에 .mepay님 말씀에 많이 동감 ㅋㅋ

  20. Favicon of http://lalawin.tistory.com BlogIcon 라라윈 2008.01.05 0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모 뿐 아니라 속도 좀 가꾸어야 하는데,,,
    속이나 말씨를 성형해 주는 곳도 얼른 생겨야 겉과 속이 모두 튜닝된 분들을 많이 만날 수 있을것 같습니다..^^;;;
    저도 너무 예쁜 여자분들이 얼굴과는 달리 게걸스러운 말을 입에 달고 다니는 것을 보면 참 안타깝다 생각 많이 듭니다..

  21. 2008.01.05 19: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갓 20대가 된 소녀입니다만,
    말의 반이 욕인 사람, 많습니다.
    물론 여자만 있는게 아니라, 남자도 많이 있더군요.
    듣다보면 인상이 찡그려질 정도로.
    다들 언제쯤 알게될까요?

    • Favicon of https://www.dalyong.com BlogIcon 달룡이네집 2008.01.05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20대이시면 소녀는 아니신것같습니다..^^ 농담이구요.ㅋㅋ 20대 정도면 이젠 그런 모습은 고쳐야할 나이라고 생각합니다. 자기들끼리는 괜찮을지는 몰라도 주위에 있는 사람들이 짜증이 나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