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후의 공동 창업자인 제리 양이 CEO 로 선정이 되었습니다. 제리양은 대만에서1968년 11월 6일 태어났으며, 스팬퍼드대학교를 거쳐서 1995년 인터넷 포털 사이트 야후를 설립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는 18일 테리 시멜(Terry Semel) 회장 겸 CEO를 비상임 이사회 회장직으로 으로 보직 변경하고, 공동창업자인 제리 양을 새로운 CEO로 선임한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그리고 수잔 데커(Susan Decker)를 사장으로 임명 했다고합니다. 수잔 데커는 부사장과 CFO를 지낸 바 있으며, 광고출판그룹 책임자이기도도 합니다.

제리양은 대만에서 태어났지만 스탠포드를 거쳐서 야후를 창업하기까지  정말 대단한 사람인거 같습니다. 아래는 제리 양의 리더쉽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야후의 서비스 마인드인거 같아서 옮겨 봅니다.

제리 양이 전하는 야후 성공 방식 
- 미디어와 미디어의 메시지를 이해하라
- 사람을 먼저 생각하라. 기술은 그 다음이다
- 광대한 지구촌에 친밀하고 작은 동네를 만들어라
- 편집광만이 살아남을 수 있다
- 최고의 상대와 파트너십을 체결하라
- 기막힌 이벤트로 생동감을 유지하라
- 최고의 수준을 지닌 파트너와 협력하라
- 생동감 넘치는 기업 문화를 창출하라
- 네티즌이 찾아오도록 많은 음식을 제공하라

출처 : Tong - 자리비움님의 IT서비스통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동안 야후는 어려운 시기를 지나고 있습니다. 과거에 검색의 부동의 1위를 지키지 못하고 후발 주자인 구글에게 1위 자리를 내주고 말았지요. 그러면서 주가가 하락하자 경영진 교체 요구를 받아 왔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MS 와의 인수합병설 관심의 대상이 되기 했었습니다.

사실 야후는 계속해서 변화를 시도를 하고 있습니다. 야후의 위젯이나 MY yahoo, 등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새로운 광고 시장 개척을 위하여 광고 서비스인 Yahoo Publisher Network 를 통해서 변화를 일으키려고 시도하고 있지만, 구글의 서비스를 따라 하는 것일 수 도 있다는 시각이 많다.

제리 양이 앞으로 야후를 어떻게 리드해 나갈지는 앞으로 지켜봐야겠지만, 현재 구글의 행보는 만만치 않아서 다시 1위를 탈환하기까지는 머나먼 길을 달려야 할것이다.

야후 위젯(Widget)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의 개인화 페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Yahoo Publisher Network(야후의 광고 서비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달룡이네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daeil.tistory.com BlogIcon 벗님 2007.06.20 0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넷 하면 야후가 떠오르던 시절이 있었는데, 많이 시장이 변해버린 것 같습니다. 제리 양, 기대되네요. 어떤 변화를 가져오게 될런지.. ^^

  2. Favicon of http://youngminc.com BlogIcon 영민C 2007.06.20 11: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얄라라~후... 하던 CF가 생각이 나는군요.
    지금은 한달에 한달에 한번 들어가나 싶을정도로 손이 가지 않네요. 네입어가
    원채 쌔서 그렇겠죠.

  3. Favicon of http://iamgil.com BlogIcon H.K.KIM 2007.06.21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후 주식을 사야할까요~?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