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단풍철이 돌아왔습니다. 산행과 사진을 좋아하는 저에게는 정말 놓칠 수 없는 그런 시즌입니다. 지인 분들과 함께 가까운 시일에 설악산을 찾을 예정입니다. 그리고 11월초에는 올해에는 지리산 단풍 산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설악산과 지리산은 워낙 다 많은 산행객 분들이 찾는 산이다본니 산행에 어려움이 많을 듯 합니다.  많은 인파도 걱정이고, 잠을 잘곳도 문제 입니다. 일단 필요한 것을 하나 둘씩 준비하고 있는데, 배낭이 기존에 가지고 있는 것이 좀 작다보니 좀 더 큰 사이즈로 하나 구매를 했습니다. 이렇게 해서 하나 둘씩 장비가 늘어나나 봅니다.

고맙게도 집사람이 잘 이해를 해주어서 하나 사줬습니다. 이렇게 큰 배낭도 하나 장만을 했으니 이 큰 배낭을 채울일이 남았습니다..^^

새로운 배낭을 테스트 하기 위해서 가까운 산행을 해보았는데, 아직까지는 적응이 잘 안되고 있는 듯 합니다. 어깨도 그렇고, 허리 부분도 좀 어색한 느낌입니다. 기존에 가지고 다니던 배낭이 너무 익숙해서 그런듯 합니다.  배낭 무게도 사실 약간 무거워서 산행이 사실 걱정도 됩니다.



Apple | iPhone 3GS | 1/10sec | F/2.8 | ISO-1000



겨울용 셔츠도 하나 장만 했습니다. 점점 추워지고 산은 좀더 춥다보니 가을 옷보다는 겨울옷을 준비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현재 상태에서는 산장의 예약이 불가능 한 상태여서 비박을 해야하다보니 준비물이 좀 더 많아질듯 합니다.


Apple | iPhone 3GS | 1/10sec | F/2.8 | ISO-640



설악산 다녀와서 산행 후기 한번 멋지게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대해 주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달룡이네집
TAG ,